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한국이 세계에서 25번째로 살기 좋은 나라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싱크탱크 레가툼연구소가 4일 발표한 ‘2014 레가툼 번영 지수’에서 한국은 142개국 중 25위를 기록했다.

순위는 총 8개부문을 평가해 정했다. 한국은 경제 분야에서 9위, 교육 분야에서 15위였다. 그러나 개인의 자유 분야는 59위, 사회 자본 분야는 69위로 순위가 낮았다. 표현의 자유와 개인의 자주권이 상대적으로 덜 보장됐고, 사회복지와 사회관계망이 충분하지 않다는 것이다. 

조사 결과 가장 살기 좋은 나라는 노르웨이였으며, 스위스, 뉴질랜드가 뒤를 이었다. 노르웨이는 매년 발표되는 이 평가지수에서 6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노르웨이를 포함해 덴마크(4위), 스웨덴(6위), 핀란드(8위) 등 북유럽 국가들의 순위가 높았다. 아시아에서는 싱가포르가 18위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미국은 10위, 일본은 19위, 중국은 54위였으며, 북한은 조사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 중·남부 아프리카 국가들이 하위권을 이뤘다. 최하위(142위)는 중앙아프리카공화국이었다.



▲ 2014 레가툼 번영 지수 순위

1위 노르웨이
2위 스위스
3위 뉴질랜드
4위 덴마크
5위 캐나다
6위 스웨덴
7위 호주
8위 핀란드
9위 네덜란드
10위 미국
18위 싱가포르
19위 일본
20위 홍콩
22위 대만
25위 한국
54위 중국


저작자 표시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윤승민

트랙백 주소 : http://rollinstories.khan.kr/trackback/525 관련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